콘텐츠바로가기

SK회장 딸 최민정 중위 NLL 방어 부대서 통신관 맡아..어떤 직책?

입력 2016-03-01 18:28:00 | 수정 2016-03-01 18:2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SK회장 딸 최민정 중위 NLL 방어 부대서 임무수행 중



‘SK회장 딸 최민정 중위’



SK회장 딸 최민정 중위가 서해 최전방 북방한계선(NLL)을 방어하는 부대에서 임무를 수행 중이다.



1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SK회장 딸 최민정 중위가 지난 1월 말 해군 2함대사령부 예하 전투전대 본부로 발령받아 근무하고 있다.



최민정 중위는 전투전대장을 보좌하는 통신관을 맡고 있다. 통신관은 전투전대의 정보수집과 통신체계 운용을 담당하며 전대장의 지시를 전파하는 중요한 직책이다.



최민정 중위는 평소에는 전투전대 본부에서 근무하다가 전대가 훈련이나 작전을 할 때는 전대장과 함께 함정을 타고 NLL 해역에서 임무를 수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지난해 6월 말 아덴만으로 떠난 최민정 중위는 약 6개월의 파병 기간 충무공이순신함의 전투정보보좌관 임무를 충실히 수행했다.



?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