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결혼계약’ 유이 “또 싱글맘? 가수 출신이라는 부담만 안가져주시길”

입력 2016-03-03 20:23:00 | 수정 2016-03-03 20:23: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결혼계약 유이 (사진=DB)


‘결혼계약’ 유이, 두 번째 싱글맘 연기 소감

‘결혼계약’ 유이가 두 번째 싱글맘 연기를 펼치게 된 소감을 전했다.

3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는 MBC 새 주말드라마 ‘결혼계약’ 제작발표회가 열려 배우 이서진, 유이, 김광규, 김유리, 이휘향, 박정수, 김진민 PD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이는 드라마 ‘호구의 사랑’에 이어 싱글맘 역을 또 맡게 된 것에 대해 “사실 싱글맘 역할이 두 번째인데 부담감은 없었다. 안 했으면 후회할 정도다”고 솔직히 털어놨다.

이어 “은성(신린아 분)이랑 하면서 은성이가 아이지만 순수함을 받으면서 하고 있다. 은성이랑 연기하면서 많이 배우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유이는 “싱글맘 혹은 어떤 역할이라도 주어진다면 할 것이다. 가수 출신이라는 부담만 안 가져주시고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한편 인생의 가치가 돈 뿐인 남자와 인생의 벼랑 끝에 선 여자가 극적인 관계로 만나 진정한 사랑의 의미를 찾아가는 과정을 밝고 경쾌하면서도 애절하게 그린 드라마 ‘결혼계약’은 오는 5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