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피리부는 사나이’ 성동일, 위기협상팀 팀장 특별 출연 ‘폭탄테러 희생양’

입력 2016-03-08 13:15:00 | 수정 2016-03-08 13:1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피리부는 사나이 (사진=방송캡처)

‘피리부는 사나이’ 성동일 죽음에 조윤희 오열

‘피리부는 사나이’ 성동일이 폭탄테러에 의해 죽음을 피하지 못했다.

지난 7일 방송된 tvN 새 월화드라마 ‘피리부는 사나이’에서는 위기협상팀 팀장 오정학(성동일 분)이 폭탄테러의 희생양이 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정학은 주성찬(신하균 분)에게 앙심을 품고 복수하려는 정현호를 저지하려고 시도했다.

하지만 주성찬의 연인 주은(김민서 분)을 인질로 삼고 있던 정현호는 주성찬이 전화를 받지 않자 결국 폭탄을 터트렸고, 현장에 있던 오성학과 주은은 그 자리에서 사망했다.

이어 삼촌의 죽음을 보게 된 여명하(조윤희 분)는 눈물을 멈추지 못했다.

한편 이날 ‘피리부는 사나이’에서는 주성찬과 윤희성(유준상 분)이 신경전을 벌였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