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육룡이 나르샤’ 한상진, 유아인 도와 김명민과 맞서..조력자로 활약

입력 2016-03-09 08:44:00 | 수정 2016-03-09 08:44: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유아인 김명민 (사진=방송캡처)



‘육룡’ 한상진 유아인 조력자로 활약...김명민과 맞서

‘육룡이 나르샤’ 한상진이 유아인을 도와 김명민과 맞서며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지난 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육룡이 나르샤’에서 한상진(적룡 역)이 유아인(이방원 역)의 정보 조력자로 활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한상진은 명나라 주원장이 죽었다는 첩보를 유아인에게 전달했다. 명나라 주원장의 죽음은 김명민(정도전 역)의 요동정벌이 시작되는 중요한 기점이다.

이에 유아인은 김명민을 제거할 계획을 세웠고, 한상진은 그에게 도움을 줬다. 그리고 작전 당일 한상진은 화사단의 동향을 살핀 후 흑첩들의 움직임을 봉쇄했고, 김명민의 위치를 파악해 그에게 알려주는가 하면 비국승들을 이끌고 작전에 동참하기도 했다.

이렇듯 극 중 무명의 정보원으로 활동하고 있는 한상진은 무명과 손을 잡은 유아인을 도와 그의 정보 조력자로 활약하며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있다.

한편 한상진이 활약 중인 ‘육룡이 나르샤’는 매주 월, 화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