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소녀시대 윤아, 솔로곡 ‘덕수궁 돌담길의 봄’ 공개..달달한 분위기

입력 2016-03-10 15:10:00 | 수정 2016-03-10 15:10: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소녀시대 윤아의 ‘덕수궁 돌담길의 봄’이 오늘 밤 베일을 벗는다.

11일 0시 걸그룹 소녀시대 윤아는 ‘덕수궁 돌담길의 봄’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동시 공개, 달콤한 분위기의 신곡과 윤아의 아름다운 모습이 잘 어우러진 영상으로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특히 이번 뮤직비디오에는 윤아가 직접 출연해 덕수궁 돌담길에서 봄날의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을 담았으며, 남자친구가 윤아를 바라보는 관점에서 촬영된 감각적인 영상으로 글로벌 팬들을 더욱 설레게 할 전망이다.

또한 ‘STATION’을 통해 선보이는 이번 신곡은 가수 십센치(10cm)가 피처링으로 참여, 따뜻한 느낌의 일렉 피아노와 윤철종의 감미로운 어쿠스틱 기타 연주가 어우러진 어반 팝 장르 곡이며, 윤아의 달콤한 음색과 권정열의 부드러운 보이스의 조화가 곡의 매력을 한층 배가시켜 봄을 대표하는 커플송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한편 SM의 새로운 디지털 음원 공개 채널 ‘STATION’은 매주 금요일마다 새로운 음원을 공개, 다양한 아티스트, 프로듀서, 작곡가들과의 콜라보레이션, 브랜드 대 브랜드로서의 콜라보레이션 등을 통한 다채로운 음악을 선보일 계획이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