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태양의 후예’ 진구, 비하인드 컷 공개..빛나는 상남자 포스 ‘심쿵’

입력 2016-03-10 16:35:06 | 수정 2016-03-10 16:35:06
글자축소 글자확대
?


‘태양의 후예’ 진구의 촬영 현장 모습이 공개됐다.

10일 KBS 2TV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특수부대 알파팀 서대영 상사로 분하고 있는 배우 진구가 자신의 공식페이스북을 통해 지난 5회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진구는 9일 방영분 촬영 당시 특전사 사격 교관으로 완벽 빙의한 모습으로, 특히 권총을 잡고 있는 사진에서 남성미 넘치는 섹시한 팔 근육으로 여심을 완벽 저격했다.

실제로도 해군 헌병대 출신인 진구는 실제 사격장에서 촬영하기 위해 7, 8키로에 달하는 실제 방탄조끼를 착용했다. 실제 방탄조끼를 착용하고도 각 잡힌 포즈로 사격 조준을 하고 있는 진구는 말 그대로 서대영 상사에 완벽 빙의, 도드라지는 팔 근육과 더불어 상남자 포스를 풍기며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진구 씨는 실제 방탄조끼를 착용하고는 ‘조끼가 정말 무겁다. 특전사분들 정말 대단하다, 존경한다’며 진지하고 경건한 자세로 실전처럼 촬영에 임했다. 평소에는 장난스러운 모습으로 현장 분위기를 즐겁게 해주지만 촬영에 임하자 엄청난 집중력으로 사격 교관 역할을 훌륭하게 소화했다”고 전했다.

한편 ‘태양의 후예’는 금일 6회 방영을 앞두고 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