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트럼프 유세 긴급 취소, 행사장내 대형 폭력사태에 유세 포기 ‘아찔’

입력 2016-03-12 20:35:00 | 수정 2016-03-12 20:3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트럼프 유세 긴급 취소 소식이 관심을 모으고 있다.

11일(현지시각) 미국 공화당 대선 주자 도널드 트럼프가 시카고 일리노이대학 대강당에서 대규모 집회를 연 가운데 유세장에서 대형 폭력사태가 발생해 트럼프가 유세를 긴급히 취소했다.

이날 행사장 안에서 트럼프를 지지하는 지지자들과 반대하는 반대파 사이의 논쟁으로 몸싸움이 일어났고 행사장 밖에서도 트럼프 반대자 시위대와 지지자들의 대치상태가 지속되자 트럼프는 유세를 포기하고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트럼프의 대변인은 이후 "조금 전 시카고에 도착한 트럼프와 비밀경호국, 일리노이 대학 측이 수만 명의 안전을 보호하기 위해 내린 결정"이라며 "오늘 밤으로 예정됐던 유세 일정을 다시 잡겠다"고 밝혔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