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알파고에 3연속 불계패 이세돌, “오늘 패배는 나의 패배지 인간의 패배 아냐”

입력 2016-03-12 22:39:00 | 수정 2016-03-12 22:3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알파고에 3연속 불계패 당한 이세돌 9단이 소감을 밝혔다.

12일 서울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구글 딥마인드 챌린지 매치’ 5번기 제3국에서 구글 딥마인드 인공지능 ‘알파고(AlphaGo)’가 이세돌 9단과의 세 번째 대국에서 176수 끝에 백 불계승했다.

이로써 3연패를 당하며 구글 인공지능 알파고와의 ‘세기의 대결’에서 패배가 확정된 이세돌 9단은 “오늘의 패배는 이세돌의 패배지, 인간의 패배는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세돌 9단은 대국 종료 후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기대를 많이 하셨을 것 같은데 무력한 모습을 보여 죄송하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특히 ‘알파고가 인류에게 메시지를 던질 정도의 실력이냐’는 취재진 질문에 이 9단은 “신(神)의 경지에 오른 정도는 아니다”라며 “분명히 약점이 있는 것 같다. 1국, 2국에서도 조금씩 약점을 보여줬다”고 했다.

아울러 이세돌 9단은 “승패는 갈렸지만 알파고의 정확한 능력을 따지려면 4, 5국도 지켜봐야 할 것 같다”며 “많이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