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SNL’ 남궁민, ‘대니쉬걸’부터 ‘리멤버’까지..종횡무진 활약 ‘폭소’

?

SNL 남궁민 (사진=방송캡처)



‘SNL’ 남궁민 편이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 12일 방송된 ‘SNL코리아 시즌7(이하 SNL)’에 호스트로 출연한 배우 남궁민은 ‘대니쉬 걸’, ‘리멤버’, ‘아재셜록2’ 등 야외 콩트 및 생방송에서 종횡무진 활약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대니쉬 걸’에서는 여자보다 더 아름다운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냈으며, ‘리멤버’에서는 드라마 속 분노조절장애를 또 한 번 볼 수 있었다. 남궁민이 선보이는 능청스러운 연기는 감탄과 폭소를 함께 이끌어내기에 충분했다는 평이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이시언이 깜짝 출연해 방청객들의 호응을 한 몸에 받기도 했다.

또한 이 날 방송에서는 할리웃 배우이자 스탠딩 코미디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는 ‘마거릿 조’가 특급 게스트로 출연했다. ‘마거릿 조’는 한국의 인지도가 비교적 낮은 점을 셀프 디스하며 유쾌한 웃음을 안겼고, 생방송 무대에서는 주특기인 스탠딩 코미디를 선보이며 박수갈채를 이끌어냈다.

생방송만의 묘미를 느낄 수 있는 귀여운 ‘사고’도 발생했다. ‘위켄드 업데이트’를 진행하던 김준현이 ‘큰 볼일’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으며 결국 생방송 중 화장실로 간 것. 정상훈이 기지를 발휘해 앵커와 특파원으로 오가며 활약했는데, 진땀 흘리며 코너를 이끌어가는 모습이 폭소를 선사했다.

한편 ‘SNL코리아’는 매주 토요일 오후 9시45분 생방송 된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