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그것이 알고싶다’ 한인 남매 학대 원장 측근 “친아들처럼 키웠는데..”

?

그것이 알고싶다 한인 남매 (사진=방송캡처)



‘그것이 알고싶다’ 한인 남매 학대사건을 두고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이 원장을 감쌌다.

지난 12일 오후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뉴욕 한인 남매 학대사건을 추적했다.

이날 뉴욕한인학부모협회장은 한인 남매를 학대했다는 의심을 받고 있는 원장에 대해 “자기는 친아들처럼 고생해서 키웠는데 이런 일을 당하고 있다”고 편을 들었다.

이어 “운동장에 갔다가 놀이를 하다가 다친 것을 바다가 그렇게 이야기를 한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한인 남매들은 원장에게 학대 당한 사실을 고백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