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박병호 5G 연속안타 두번째 멀티히트로 타율은 0.364 ‘팀은 패배’

?

박병호 5G 연속안타 (사진=DB)



박병호 5G 연속안타 소식이 전해졌다.

13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에드 스미스 스타디움에서는 미네소타 트윈스와 볼티모어 오리올스의 경기가 펼쳐졌다.

이날 경기에서 6번·지명 타자로 출전한 박병호는 팀이 0-1으로 앞선 1회 초 1사 2루에서 타석에 들어섰다.

이에 박병호는 상대 선발 우발도 히메네스를 상대로 중전 안타를 치고 나갔다. 이어 1-4로 뒤진 3회에서 박병호는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좌전 안타를 때리면서 두 타석 만에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그러나 이번에도 득점은 실패했다.

또한 1-6으로 끌려가던 7회 2사 만루에서 박병호는 대타 미치 가버와 교체돼 경기를 끝냈다.

한편 미네소타는 볼티모어에 1-8로 패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