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구자철 PK 유도 무승부로 만들다..팀의 핵심 선수임을 다시 ‘입증’

?

구자철 PK 유도 (사진=DB)



구자철이 PK를 유도했다.

12일(현지시간) 아우크스부르크는 SV다름슈타트와 독일 다름슈타트에서 열린 2015-2016 독일프로축구 분데스리가 26라운드 원정 경기를 펼쳤다.

이날 1-2로 지고 있던 후반 44분 구자철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다름슈타트 수비수 산드로 시리구에게 밀려 넘어져 페널티킥(PK)을 얻어냈다.

이어 알프레드 핀보가손이 PK를 깔끔하게 성공시켜 2-2로 만들었다.

이처럼 구자철은 이날 PK를 유도하며 팀의 핵심 선수임을 다시 입증했다.

한편 이날 경기는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