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일본인 64.7% 한국에 친근감 느끼지 않는다..중국 대해서는 어떤 결과?

?

일본인 64.7% (사진=방송캡처)



일본인 64.7%가 한국에 거리감을 느낀다고 조사되면서 중국에 대해서는 어떨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13일 마이니치(每日)신문 등에 따르면 일본 내각부가 올해 1월7∼17일 일본 성인 남녀를 상대로 벌인 여론조사에서 응답자의 64.7%가 한국에 친근감을 느끼지 않는다고 답했고 33.0%가 친근감을 느낀다고 반응했다.

반면 일본인이 중국에 대해 느끼는 거리감은 지난 1978년 조사 시작 이후 가장 큰 것으로 파악됐다.

중국에 친근감을 느끼지 않는다는 응답자는 83.2%로 지난 2014년 조사 때보다 0.1% 포인트 늘어났고 친근감을 느낀다는 답변은 14.8%로 동일했다.

한편 지난 2014년 10월 시행한 같은 조사 결과와 비교하면 친근감을 느끼는 응답자는 1.5% 포인트 늘어났고 친근감을 느끼지 않는 이들은 1.7% 포인트 감소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