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슈퍼맨’ 추사랑 엄마 야노시호 아닌 유토 선택 “결혼은 안해” 폭소

입력 2016-03-13 21:07:00 | 수정 2016-03-13 21:0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슈퍼맨’ 추사랑이 야노시호가 아닌 유토를 선택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에서 추성훈은 딸 추사랑과 웨딩 사진 촬영에 나섰다.

이날 추성훈은 추사랑에게 야노시호와 유토 중 한 사람을 택할 것을 요청했고, 추사랑은 고민 끝에 유토를 선택했다.

그러자 추성훈은 “유토랑 앞으로 결혼할 거야?”라고 물었지만, 추사랑은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추성훈이 누구와 결혼할 것이냐고 궁금해 하자, 추사랑은 “그건 비밀이라고 했잖아”라고 알려주지 않아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슈퍼맨’에서 추사랑은 감사제에 훈장님 초대를 반대했다.

신현정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