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복면가왕’ 백설공주 유미 무대에 허경환 “이런 목소리 너무 좋다” 극찬

?

복면가왕 백설공주 유미 (사진=방송캡처)



‘복면가왕’ 백설공주 유미의 무대에 판정단이 감탄했다.

13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에서는 ‘우리 동네 음악대장’에 맞설 준결승전 진출자 4인이 25대 가왕 자리에 오르기 위해 대결을 펼쳤다.

이날 ‘독을 품은 백설공주’(이하 백설공주)는 송골매의 ‘모두 다 사랑하리’를 열창했다.

이에 이윤석은 “목소리가 득음을 했다”고, 강균성은 “목소리를 어떻게 바꿨지”라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허경환 역시 “이런 목소리 너무 좋다”고, 장호일은 “아까와 목소리가 다르다”고 호평했다.

한편 이날 ‘복면가왕’에서 백설공주 유미는 칭찬에 목말랐다고 고백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