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조선 일본업체 3위로 첫 진입 세계 3대 조선업체서 국내 삼성중공업 탈락

입력 2016-03-20 15:16:00 | 수정 2016-03-20 15:16: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조선 일본업체 3위로 첫 진입 (사진=DB)



조선 일본업체 3위로 첫 진입했다.

최근 국내 조선회사들이 경영난을 겪고 있는 가운데 세계 3대 조선업체에서 국내 삼성중공업이 탈락하고 일본업체가 첫 진입했다.

영국 조선·해운 분석업체 클락슨 자료를 보면 지난 2월 말 수주 잔량 기준으로 현대중공업그룹과 대우조선해양그룹은 세계 1위와 2위 자리를 지켰다.

클락슨은 이번 평가보고서에서 “한국의 조선 3사가 지난해 7조 원이 넘는 적자를 냈으며 성동조선 또한 막대한 손실을 내는 등 어려움에 부닥쳤다”고 언급했다.

한편 3위를 유지해오던 삼성중공업은 일본 이마바리조선에 3위 자리를 내주고 4위로 밀렸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