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준기, 나무엑터스와 전속 계약 연장 “상호 신뢰 바탕으로 활동에 집중”

입력 2016-03-23 11:28:00 | 수정 2016-03-23 11:28: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이준기와 나무엑터스가 전속 계약 연장에 뜻을 모았다.

23일 소속사 나무엑터스 측은 “이준기 배우와 나무엑터스는 전속 계약 연장을 결정했습니다. 계약 연장의 종료시점은 아직 정해진 바 없으며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현재 진행 중인 작품과 예정돼 있는 활동에 집중하기로 뜻을 모았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 이준기 배우는 국내외를 무대로 다양한 활동을 펼칩니다. 현재는 드라마 ‘보보경심 : 려’ 촬영 중이며 생일 파티 팬미팅을 비롯해 일본 팬미팅, 중국 영화 ‘시칠리아 햇빛아래’ 해외 프로모션 차 중국 방문 등 다양한 스케줄이 예정돼 있어 그 어느 때보다 진행에 만전을 기해야 할 시기입니다. 하여 나무엑터스는 이준기 배우가 안정적인 환경에서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라고 전했다.

또한 소속사 측은 “당사는 앞으로도 이준기 배우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소통할 것입니다. 이준기 배우에게 변함없는 믿음과 성원 부탁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준기는 ‘보보경심 : 려’ 촬영에 한창이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