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기태영, 유진 동성동본 언급 “법 안 바뀌었으면 사랑의 절벽 왔을지도”

?

기태영 유진 동성동본 (사진=방송캡처)



‘슈퍼맨이돌아왔다’ 기태영이 유진과 동성동본인 사실을 공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돌아왔다)’에서는 기태영과 로희가 함께 괌 여행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기태영은 딸 로희와 함께 괌의 명소 사랑의 절벽으로 갔다. 사랑의 절벽은 사랑을 이루지 못한 커플이 서로의 머리카락을 묶고 뛰어내린 전설로 유명한 곳.

이어 차를 타고 가던 기태영은 로희에게 “한 20년 전 같으면 아빠랑 엄마는 동성동본이라 결혼을 못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만약 법이 안 바뀌었으면 엄마랑 아빠가 사랑의 절벽에 왔을지도 모른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슈퍼맨이돌아왔다’에서는 기태영이 유진에게 영상편지를 보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