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리결혼했어요’ 김소연 “처음부터 지금까지 곽시양이라 좋았다” 고백

?

우리결혼했어요 김소연 (사진=방송캡처)


‘우리결혼했어요’ 김소연이 곽시양에게 행복했다고 전했다.

9일 방송된 MBC ‘우리결혼했어요’에서는 배우 김소연과 곽시양의 이별 이야기가 전파를 탔다.

이날 곽시양과 김소연은 마지막으로 노래방 데이트를 하러가 김소연은 ‘아시나요’를 불러달라고 요청해 이를 열창했다.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김소연은 “곽시양이라서 좋았던 이유를 수백만 가지라도 말할 수 있다. 앞과 뒤가 똑같은 사람이었고, 더할 나위 없이 행복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처음부터 지금까지 곽시양이라 좋았다”라고 덧붙이며 아쉬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우리결혼했어요’에서는 에릭남이 신부를 구하러 나섰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