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혼자산다’ 엄현경, 기린 인형에 애정 가득..전현무 “여자 심형탁”

?



‘나혼자산다’ 엄현경이 기린 인형에 애정을 표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오창석, 엄현경의 싱글 라이프가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엄현경은 “자취경력 11년차다. 고등학교 때 잡지모델로 데뷔 했고 대전에서 서울 왔다 갔다 하다가 20세부터 독립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후 엄현경의 일상이 공개,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기린 인형의 먼지를 닦아주며 남다른 애정을 표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전현무는 도라에몽 인형에 푹 빠진 것으로 유명한 심형탁을 언급하며 “여자 심형탁이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이날 ‘나혼자산다’에서 한채아는 오창석의 비주얼에 감탄했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