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The 보이는 SM’ 정모, 엑소와 경기 중 자폭 “팬 의식 안 했다”

?

The 보이는 SM (사진=방송캡처)


‘The 보이는 SM’ 엑소팀이 정모와 알까기 대결에서 승리했다.

12일 공개된 네이버V앱 ‘THE 보이는 SM’ 2회에는 MC 이특, 예리, 정모의 진행 아래 엑소 첸, 찬열, 세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알파정을 맡은 정모는 엑소 첸, 찬열, 세훈과 상품을 걸고 알까기 대결을 펼쳤고, 찬열이 패하고 첸이 이기며 1:1 상황이 됐다.

이어 마지막 주자로 나온 세훈은 정모와 대결을 펼치다 돌을 날리는 실수를 저질렀고, 이에 정모는 갑자기 자신의 돌을 세게 쳐서 아웃시켰다.

그러면서 정모는 “절대 엑소 팬을 의식한게 아니다. 마지막에 1:1로 정정당당하게 하려고 한 것이다”라고 설명했고, 이어진 대결에서 또 정모는 자폭을 하며 최종적으로 엑소팀이 승리를 거뒀다.

한편 이날 ‘The 보이는 SM’에서 정모는 손목을 맞았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