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닥터스’ 김래원-박신혜, 자전거데이트 포착..미묘한 감정들 피어오르게 된다

?

닥터스 김래원, 박신혜 (사진=팬엔터테인먼트)



‘닥터스’ 김래원-박신혜의 자전거 데이트 스틸컷이 공개됐다.

20일 SBS 새 월화드라마 ‘닥터스’ 제작진이 역대급 비주얼 케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고 있는 김래원과 박신혜의 설렘 가득한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밝은 미소로 자전거를 타고 공원을 가로지르는 김래원고 박신혜는 마치 순정만화의 한 장면을 연상케 한다. 특히 박신혜가 두 손을 놓고 자전거를 타는 모습은 학원물 로맨스에서 당장이라도 튀어나온 듯 풋풋하고 청량하다.

극 중 갑작스런 소나기를 만나 기차역에서 비를 피하는 장면은 유려한 영상미가 돋보인다. 푸릇하고 싱그러운 배경과 시원하게 쏟아지는 빗줄기가 두 사람의 모습과 어우러져 한 폭의 수채화처럼 아름다워 보는 이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이 장면은 능청스럽지만 다정한 선생님 ‘홍지홍(김래원 분)’과 반항기 가득한 여고생 ‘유혜정(박신혜 분)’이 함께 자전거로 통학하며 점차 가까워지는 모습으로, 첫 만남부터 티격태격했지만 서로를 챙기고 따르면서 자연스럽게 미묘한 감정들이 피어오르게 된다.

제작발표회에서 김래원과 박신혜 모두 “드라마 안에서 굉장히 아름답게 나와서 명장면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며 가장 기억에 남는 장면으로 꼽았던 장면인 만큼 기대감을 한층 고조시키고 있다.

한편 ‘따뜻한 말 한마디’, ‘상류사회’,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를 집필한 하명희 작가와 ‘별에서 온 그대’, ‘가족의 탄생’ 등을 연출한 오충환 PD가 의기투합한 ‘닥터스’는 20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