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해피투게더’ 이수민 “금수저? 50년 국밥집 딸로 편하게 자랐지만..”

?

해피투게더 이수민 (사진=방송캡처)



‘해피투게더’ 이수민이 금수저 의혹에 해명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는 ‘흥신끼왕’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현아, 비스트 용준형, 송원근, C.I.V.A 이수민, 디자이너 박승건이 출연했다.

이날 MC 유재석은 이수민에게 “재벌 2세라는 소문이 있다. 프로그램에서 차고 나온 시계도 수천만 원대라고 하더라”라고 말을 꺼냈다.

이에 이수민은 “시계는 내 것이 아니고 지인에게 빌린 것”이라며 “비싼 것인 줄은 알았는데 그 정도의 가격인 줄은 몰랐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이수민은 “부모님이 50년 넘게 충남에서 국밥집을 하신다”며 “먹고 싶은 거, 입고 싶은 거, 하고 싶은 거, 배우고 싶은 거, 다 하고 걱정 없이 편하게 자란 것은 사실이지만 금수저는 아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해피투게더’에서 이수민은 손담비를 언급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