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듀엣가요제’ 산들 조선영 애정 “나도 밝은 성격 아니었지만 누나 덕에..”

?

듀엣가요제 산들, 조선영 (사진=방송캡처)



‘듀엣가요제’ 산들이 파트너 조선영에 대한 애정을 뽐냈다.

29일 방송된 MBC ‘듀엣가요제’에서는 왕중왕전 2라운드가 꾸며졌다.

이날 B1A4 산들은 ‘이렇게 오래 함께 듀엣 무대를 할 수 있을 거라 예상했냐’라는 질문에 “솔직히 몰랐다”고 답했다.

이어 “저희가 이렇게 오래 무대를 설 거라고 생각도 모르고 기대도 안 했는데 누나랑 무대 위에서 노래를 안 한다고 생각하면 마음이 섭섭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또한 산들은 “누나 덕분에 많이 얻어가게 되는 것 같다. 나도 이렇게까지 밝은 성격이 아니었지만 때문에 마음의 치유를 할 수 있어서 좋았다. 무대 위에서 즐겁게 있을 수 있어서 좋았다. 밖에서도 계속 보자”라고 조선영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듀엣가요제’에서 양세형은 현진영을 보고 연예인을 꿈꿨다고 고백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