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선교, 유은혜 의원에 성희롱 발언…남인순 “몰지각한 여성 비하 발언”

?

한선교 유은혜 (사진=남인순 의원 트위터)


“여성에 대한 모욕, 국민의 대표에 대한 능멸, 국회에 대한 모독입니다”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의원은 1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이 같이 비난했다.

남인순 의원은 ‘내가 그렇게 좋아?’라고 발언한 한선교 의원에 대해 저열한 인식을 그대로 보여주는 발언이었다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아직도 남아있는 일부 남성 의원의 몰지각한 여성 비하 발언과 성희롱 발언을 절대 묵과하지 않겠습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남인순 의원은 “국회의 권위를 저급한 수준으로 무시한, 무자격 의원에 대해 철저히 그 책임을 묻겠습니다. 또한 더불어민주당 여성의원 일동은 국회 윤리위원회에 한선교 의원을 제소할 것 입니다”라고 덧붙였다.

한선교 의원은 이날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국정감사 현장에서 더불어민주당 유은혜 의원을 향해 “왜 웃냐. 내가 그렇게 좋냐?”고 반말 성희롱을 해 논란에 휘말렸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