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배신의 정치 언급 서청원에 최민희 “책임지고 정계 은퇴해야 정상”

?

배신의 정치 (사진=해당방송 캡처)



배신의 정치를 언급한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에 대해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비난에 나섰다.

지난 13일 최민희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친박·비박? '올' 새누리입니다! 어떻게 단 한 명도 책임지지 않을까요? 8선 서청원 의원이라도, '책임지고 정계 은퇴하겠다' 해야 정상 아닐지요. 왜 야당 특별히 연륜있는 박지원 대표님은 이런 요구를 안 하시는지요?"란 글을 게재했다.

이는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에 대해 비난을 한 것으로 해석된다.

앞서 이날 오후 서청원 의원은 국회의원회관에서 "배신의 정치는 보수정당에서 더 이상 있어서는 안 되며 어려운 때에 남을 죽이고 내가 살려하는 사람은 오래 못 간다"고 배신의 정치에 대해 언급했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