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김종국-송지효, 런닝맨 하차...각자의 본업이 집중 위한 결정

?

김종국 송지효 하차 (사진=DB)


‘런닝맨’의 에이스 송지효와 김종국이 하차한다.

14일, 송지효의 소속사는 “송지효가 SBS 예능 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3~4주부터 제작진과 논의를 해왔으며, 늦어도 1월 중에 하차를 하지 않을까 생각된다”며 “앞으로 배우의 길에 더 집중을 하기 위해서 하차를 결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송지효 뿐만 아니라 김종국도 ‘런닝맨’ 하차를 결정했다. 김종국 소속사는 “시즌 2 준비를 하면서 하차 이야기가 나오게 됐다”며 “다음 주 촬영이 있기는 하지만 많이 해봐야 한 두 번 정도 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전부터 음반 준비를 하고 있어서 당분간 음반에 집중을 할 것 같다. 김종국이 예능을 꺼리는 스타일이 아니라서 또 좋은 프로그램이 있으면 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런닝맨’은 2017년 1월부터 시즌2를 계획 중이면서 와 함께 멤버 구성에 변화를 줄 예정이다.

한편, '런닝맨' 시즌2에는 강호동이 출연 제안을 받으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