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우병우 청문회 출석에 주진우 “이제 정유라 차례...중국에 있을 가능성 62%”

?

우병우 청문회 출석 (사진=주진우 페이스북)



우병우 청문회 출석 소식에 주진우 기자가 정유라를 언급했다.

지난 13일 주진우 기자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라야 학교가자! 이제 네 차례다”라며 “정유라를 찾아주세요. 중국에 있을 가능성 62%....”라는 글과 함께 정유라의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앞서 이날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오는 19일 청문회에 출석한다는 의사를 밝힌 바 있다. 그 동안 우병우는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 특별위원회 1차, 2차 청문회에 불출석한 바 있다.

더욱이 우병우는 청문회 출석 요구서가 처음 송달된 지난달 27일 이후 집을 비우고 행방이 묘연해 도피 가능성이 제기돼 현상금까지 내걸린 바 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