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신은경-심형래, 고액 상습체납자 명단 포함...각각 8억-6억 체납

?

신은경 심형래 (사진=DB, JTBC)


신은경, 코미디언 겸 영화감독 심형래가 국세청이 발표한 고액 상습체납자 명단에 포함돼 논란을 빚고 있다.

14일 국세청은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고액상습체납자 1만6655명의 인적사항을 국세청 누리집과 세무서 게시판 등에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총 체납액은 12조3018억에 달하는 가운데 신은경은 종합소득세 등 13건에 걸쳐 8억원가량, 심형래는 15건으로 6억1500여만원을 체납했다.

앞서 신은경은 전 소속사와의 분쟁으로 곤욕을 치렀으며 심형래는 현재 중국 자본으로 영화 '디워 2'를 제작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개인 체납자 최고액은 박국태 전 씨엔에이치케미칼 출자자로, 교통에너지환경세 등 무려 1223억원을 체납한 것으로 나타났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