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손혜원," 의료용 가글, 필러 시술때 권고"..."의심할 만한 상황"

?

손혜원 의료용 가글 (사진=방송캡처)


손혜원 의원이 의료용 가글은 주로 필러 시술 때 권고해 사용한다고 주장했다.

14일, 더불어민주당 손혜원 의원은 신보라 전 간호장교가 "세월호 참사 당일 오전 청와대 부속실 직원에 가글과 함께 안약 종류를 전달했다"고 말한 것에 대해 "대통령이 평상시에도 가글을 자주 사용했냐"고 질문했다.

이에 신보라 전 간호장교는 "명확하지 않고 몇 번 찾은 적이 있다"고 답하자, 손 의원은 "신보라 증인이 칫솔과 치약도 함께 갖다 드리나"라고 물었고, 신 장교는 "의료용 가글이었기 때문에 그런 적은 없다"고 말했다.

이에 손혜원 의원은 "의료용 가글은 주로 필러 시술때 권고해 사용한다고 한다"며 "가글을 간호장교가 가져갔다는 것은 의심할 만한 상황"이라며 의혹을 드러냈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