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서청원 배신의 정치 발언에 이외수 “국민들에 대한 배신은 전혀 의식하지 않아”

?

친박 이완영 이외수 (사진=DB)



서청원 배신의 정치 발언에 이외수가 일침을 가했다.

14일 소설가 이외수는 자신의 트위터에 "친박이 진짜다, 비박이 진짜다, 떠들썩하게 싸우시는 분들 '배신'이라는 단어를 자주 들먹거리시는군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날 이외수는 "하지만 그분들은 대통령에 대한 배신만을 의식했지 국민들에 대한 배신은 전혀 의식하지 않는 기색들이십니다"라며 '배신의 정치'라는 발언을 꼬집었다.

앞서 새누리당 서청원 의원은 지난 13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진행된 새누리당 친박계 모임 '혁신과 통합 보수연합' 출범식에 자리했다.

서청원 의원은 "배신의 정치는 보수정당에서 더 이상 있어서는 안 되며 어려운 때에 남을 죽이고 내가 살려 하는 사람은 오래 못 간다"라며 "보수를 무너뜨리고 배신의 정치를 하는 사람이 정리되고 당이 새 가치를 추구하기 위해 자리가 잘 잡혔다면 여러분들 여기서 보지 않을 것이다. 모든 책임을 지겠다"라고 목소리를 높인 바 있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