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한끼줍쇼 이경규 강호동, “고향에서 밥 못 얻어먹으면 인생실패”

?

한끼줍쇼 이경규 (사진=JTBC)



한끼줍쇼 이경규 강호동이 부산에서 시청자와 저녁 한 끼 먹기에 나선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식큐멘터리 ‘한끼줍쇼’에서 이경규, 강호동은 이경규의 고향인 ‘부산’에서 한 끼 얻어먹기에 도전한다.

앞서 이경규는 지난 청운효자동 편에서 자신을 ‘부산의 아들’이라고 밝히며, 한 끼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친바 있다. 무심코 내뱉었던 그의 말이 불과 몇 주 만에 실제로 일어나게 된 것.

강호동은 목적지가 부산이라는 것이 공개되자, “오늘은 대놓고 성공”이라며, “고향에서 밥 못 얻어먹으면 인생실패”라고 말해 이경규를 자극했다.

또한 “부산하면 가장 유명한 3대가 있다. 바로 자이언트 롯데, 해운대, 이경규 꼰대”라고 라임을 맞춰 웃음을 자아냈다.

결국 우여곡절 끝에 부산에 도착한 이경규는 길을 지날 때마다 동창들을 만나는 등 진정한 부산의 아들다운 모습을 보였다. 또한 화려한 진행을 선보이며 평소보다 훨씬 의욕적인 모습으로 한 끼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는 후문이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