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역도요정 김복주, 남주혁 "궁금해서 어떻게 참았냐"...이성경 위로

?

역도요정 김복주 (사진=방송캡처)


‘역도요정 김복주’의 남주혁이 이성경을 위로했다.

14일 방송된 MBC ‘역도요정 김복주’ 에서는 복주(이성경)를 찾아가 위로하는 준형(남주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역도요정 김복주’에서 복주는 “선생님이 뭐라셔”라고 물었고, 준형은 “참 일찍도 물어본다 궁금해서 어떻게 참았냐”라고 되물었다.

그러자 복주는 자신을 비하하며 “미친사람이라고 생각 했을 것”이라고 말했고, 이에 준형은 “그정도까지는 아니고 그냥 좀 당황했다. 왜 거짓말까지 하고 다닌 거냐고 묻는데 둘러댔어 좋아하는 남자가 생긴 거 같다고”라고 답했다.

이에 복주의 “선생님이 상심하셨냐“고 물었고 준형은 “상심 보단 황당 쪽”이라고 답했다.

한편, MBC ‘역도요정 김복주’는 바벨만 들던 스물한 살 역도선수 김복주의 첫사랑을 그린 드라마로 매주 수, 목 오후 10시 방송된다.

박주연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관련기사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