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연예가중계' 박민영 "7일의 왕비', '구르미그린달빛' 5년 뒤 버전"

?

연예가중계 박민영 (사진=방송캡처)


'연예가중계' 박민영이 '7일의 왕비'에 대해 설명했다.

지난 20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의 코너 '게릴라 데이트'에는 배우 박민영이 출연했다.

이날 박민영은 자신이 출연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7일의 왕비'에 대해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의 5년 뒤 버전이다. 연산군을 맡은 이동건, 중종을 맡은 연우진과 삼각관계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대본을 처음 읽었을 때 감정선이 잘 따라가져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7일의 왕비'는 단 7일, 조선 역사상 가장 짧은 시간 동안 왕비의 자리에 앉았다 폐비된 비운의 여인 단경왕후 신씨를 둘러싼 중종과 연산의 러브스토리를 그린 로맨스 사극 드라마다. 오는 31일 밤 10시에 첫 방송.

고승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