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학교 2017' 김세정-김정현, 학교 급식 비리 파헤쳐…

?

학교2017 김세정(사진=KBS2 학교2017 방송캡처)



'학교 2017' 김세정과 김정현이 유통기한이 지난 음식을 발견했다.

28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학교2017’에서는 학교 급식 비리를 파헤치기 위해 나서는 현동운(김정현)과 그런 X를 잡기 위해 혈안이 된 양도진(김응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학생들은 “맛이 이상하다”고 느끼면서도 배가 고프자 아무렇지 않게 먹었다. 하지만 결국 라은호(김세정)와 학생들은 복통을 호소했다.

이 가운데 오사랑의 어머니는 학교 급식에서 유통기한이 지난 식자재를 사용한 것을 발견하고 교장에게 따졌다. 교장은 아이 이름을 들먹이며 불이익이라도 당하면 어쩔꺼냐 며 무시했고 돈으로 입을 막으려고 했다.

한편, X의 폭로로 학교 급식은 다시 좋아졌다. 하지만 현태운은 다시 X로 분장해 급식실로 향했고 기다리고 있던 경찰에 붙잡혔다.

김경식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