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SBS 남자 조연상 김원해, "이 자리 서는데50년 걸렸다"

입력 2018-01-01 17:35:00 | 수정 2018-01-01 17:35: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김원해 (사진=방송캡처)


배우 김원해가 2017년 SBS 연기대상 남자조연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프리즘타워에서 신동엽, 이보영 진행 아래 열린 ‘2017 SBS 연기대상'이 시작됐다.

이번 연기대상에서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로 남자조연상을 김원해가 수상했다. 

그는 수상 소감으로 "이 자리에 서는데 50년 걸렸다"며 "나이가 많아서 준 것 같다. 너무 감사하다.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고 더 열심히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후보자들 중에 내가 나이가 제일 많다. 미안하다. 나이가 많아서 그냥 주는 거 같다.너무 감사하다. 열심히 하라는 뜻으로 알고 감사히 받겠다”며 뜻깊은 마음을 전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