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나 혼자 산다' 이필모, 구멍 난 티셔츠로 반전 매력..이필봇 된 사연

입력 2018-01-13 08:13:02 | 수정 2018-01-13 08:13:02
글자축소 글자확대
?

나 혼자 산다, 이필모 (사진=방송캡처)



'나 혼자 산다' 이필모가 겨드랑이에 구멍 난 티셔츠로 무지개 회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배우 이필모의 하루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이필모는 쉬지 않고 집안 일을 하며 살림꾼의 면모를 보여줘 무지개 회원들을 놀라게 했다. 그러나 이필모는 구멍난 양말을 신고 아파트 내의 헬스장으로 향했고, 구멍난 티셔츠로 바벨 숄더 프레스를 하는 반전 허당 매력으로 다시 한번 무지개 회원들을 경악케 만들었다.

또 이필모는 "청소부터 시작해서 운동하고 씻는 거 까지가 기계적인 거 같다. 특별한 감정 없이 하는 거다"라고 말했고 이에 박나래는 "이필봇이다"며 새로운 별명을 지어주었다.

양민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