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이세돌 커제' 이세돌 "커제에게 빚 많아…조금이나마 갚길"

입력 2018-01-13 14:22:02 | 수정 2018-01-13 14:22:02
글자축소 글자확대
?

이세돌 커제 (사진=방송캡처)


이세돌(35) 9단이 커제(21) 9단과 대결을 앞두고 각오를 다졌다.

이세돌 9단은 13일 제주도 해비치호텔 로비에서 열리는 '2018 해비치 이세돌 vs 커제 바둑대국' 개막식에서 임전 소감을 밝혔다.

이세돌 9단은 "많은 빚을 지고 있는데 그 빚을 조금이나마 갚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경기에 대한 각오를 다졌다.

이세돌 9단이 말한 '빚'은 커제 9단에게 패배한 수를 뜻한다. 이세돌 9단은 지난 2015년 11월 삼성화재배 준결승에서 커제 9단에게 패한 이후 1년간 3승 10패로 상대 전적에서 크게 밀렸다.

이세돌 9단은 "커제 9단과 만나서 기쁘다. 그런데 바둑을 두기 전에는 참 기쁜데 매번 대국이 끝나고 나서는 기분이 좋지 않았다"고 과거를 웃으며 회상했다.

이어 커제 9단은 "이세돌 9단과 만나서 배우 반갑다. 특히 이세돌 선배님과 수개월 만에 처음 만나서 더욱 반갑다"라고 말했다.

또한 커제 9단은 "제주도에서 깊은 인상을 받고 있다. 바다가 아름다워서 사진도 많이 찍었다. 결과가 어떻게 되든 이번 대회를 만끽하고 싶다"라며 임전 소감을 밝혔다.

이번 대결의 승자는 상금 3000만원과 현대자동차 소형 SUV 코나(중국 현지모델은 엔시노)를 가져간다. 패자는 상금 1000만원을 받는다.

오수빈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