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식당2 나영석, 위생논란에 대해 사과…"제작진의 판단 미스"

입력 2018-02-13 17:47:00 | 수정 2018-02-13 17:47: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윤식당2 나영석PD (사진= DB)


'윤식당2' 나영석 PD가 위생 문제 논란에 대해 언급했다.

나영석 PD는 오늘(13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tvN '윤식당2' 기자간담회에서 위생 논란에 대해서 인정하고 사과했다.

나 PD는 "시청자들의 지적에 대해서는 잘 알고 있다. 그런부분에 대해서는 겸허하게 받아들이고 있다"면서"위생 논란은 제작진의 판단 미스라고 생각한다. 시청자의 눈높이에 맞춰서 위생 관념이나 실제 식당 운영에 대해 철저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사과의 말을 전하며 "깊게 생각 하지 못한 부분이 분명히 있었던 것 같다. 그런 장면을 보여드려 죄송스럽다. 다음 시즌을 간다면 시청자 의견을 반영하고 위생에 신경을 쓰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방송에서는 출연자 전원이 마스크나 위생모자를 착용하지 않고 자유롭게 주방에서 말을 하고 돌아다니는 부분과 정유미가 머리를 묶지 않고 주방에서 흔드는 모습을 보여줘 위생 문제에 대한 논란이 일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