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신효범×임오경.. 멘토와 제자 사이

?

불타는 청춘 (사진=방송 영상 캡처)


'불타는 청춘-싱글송글 노래자랑'에서 신효범이 깜짝 등장해 제자 임오경의 무대를 축하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설특집 '싱글송글 노래자랑' 대회가 열렸다.

임오경은 멘토 신효범 없이 홀로 박경희의 '저 꽃 속에 찬란한 빛이'를 선곡해 리허설을 준비했다. 그는 리허설 하는 동안 긴장 가득한 모습을 보이며 불안해했다.

이어진 본 무대에서 임오경은 초반에 가사를 살짝 틀리기까지 하며 떨리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곧장 자신의 페이스를 찾아 박수갈채를 받으며 멋지게 마무리 했다. 청춘들도 엄지손가락을 치켜 세웠다.

이날 신효범은 실제로 객석에서 임오경을 몰래 지켜보며 눈물을 글썽였다.

임오경이 벅찬 마음을 가지고 무대에서 내려오는 순간 신효범이 꽃다발까지 준비하고 나타나 "노래 잘 하더만. 엄살을 피웠냐. 진짜 잘했다. 눈물나더라"라며 임오경을 다독였다.

한편, SBS '불타는청춘'은 중견 스타들이 서로 자연스럽게 알아가며 진정한 친구가 되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