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고등래퍼2' 방재민, 세미파이널서 카리스마와 재치 넘치는 무대 선보여

?

고등래퍼2 (사진=방송 영상 캡처)


'고등래퍼2' 방재민이 카리스마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6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2'에서는 치열한 세미파이널 무대가 펼쳐졌다.

10명의 고등래퍼에서 5명만이 파이널에 진출 할 수 있는 세미파이널에서는 숨막히는 대결이 펼쳐졌다. 먼저 다섯명의 진출자들이 무대를 마치고 이후 다섯명의 고등래퍼들이 그들의 자리를 빼앗는 방식으로 대결이 진행됐다.

방재민이 이날 첫번째 무대에 섰다. 그는 '착한아이 증후군'이란 곡으로 평소 조용하던 모습에서 벗어나 카리스마 가득한 거친 무대를 선보이며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랩을 쏟아내며 파이널 존으로 뛰어가 자리에 앉아서는 "이 자리 어울리지 않아요?"라고 멘트를 날리며 재치까지 뿜어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