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 '나를 기억해' 인물관계도 공개!

?

나를 기억해(사진=오아시스이엔티)


올 봄 가장 충격적인 스릴을 안겨줄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 ‘나를 기억해’가 미스터리한 인물들의 관계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인물관계도를 전격 공개했다.

영화 ‘나를 기억해’는 의문의 연쇄 범죄에 휘말린 여교사 ‘서린’(이유영)과 전직 형사 ‘국철’(김희원)이 사건의 실체와 정체불명의 범인인 ‘마스터’를 추적하는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다.

공개된 인물 관계도에서는 연쇄 범죄의 용의자인 ‘마스터’와 사건에 휘말린 인물들 간의 간계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의문의 연쇄 범죄에 휘말린 여교사 ‘서린’과 실체를 파헤치기 위해 고군분투 하는 전직 형사 ‘국철’은 함께 ‘마스터’의 정체를 추적한다.

새로운 스릴러 듀오의 탄생을 예고하는 서린과 국철은 환상 호흡을 자랑하며 사건의 실마리를 풀어갈 예정이다. 여기에 ‘서린’을 둘러싼 주변 인물들 역시 미스터리를 배가하며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또한, 최근 한 포털을 통해 진행된 “‘나를 기억해’가 기대되는 이유는?”을 묻는 설문에 ‘정체 불명 범ㅁ인 마스터를 추적하는 미스터리 범죄 스릴러’가 59%를 기록하며 압도적으로 1위에 올랐다. 마스터의 정체를 두고 네티즌과 예비 관객들 사이에서도 설전이 오가고 있는 것이다.

알면 알수록 더욱 궁금증이 커지는 인물관계도 공개로 기대를 모으는 ‘나를 기억해’는 오는 4월 19일 개봉 예정이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