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백년손님' 이만기의 장모님과 어르신들, 처음 해보는 VR게임에 "다리가 후들후들"

?

'백년손님' VR게임을 하고계신 어르신들 (사진=방송 영상 캡처)


이만기의 장모님과 주변 어르신들이 VR(가상현실) 게임기로 신세계를 경험하며 감탄했다.

오늘(7일) SBS 예능 프로그램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이만기가 가져 온 VR게임을 즐기시는 그의 장모님과 어르신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VR 게임기를 가지고 제리 장모네를 방문한 이만기는 “어머님들이 좋아할만한 거다”라며 어르신들에게 VR 게임을 권했다. 제리장모는 “안 된다 못 하겠다”면서 건너편에 있는 고양이를 잡지 못했고, 결국 “다리가 후들후들 떨리는 게 진짜 우리 집이라고 생각이 안 들고 낭떠러지에 떨어지면 죽는다는 생각이 들고”라며 가상현실의 생생함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VR 게임을 해본 다른 어르신들도 “아이구매”라고 감탄사를 보이면서도 고양이 구출작전에서 무서워하는 비슷한 반응을 보이며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자기야-백년손님’은 가깝지만 어렵고도 어색한 사이였던, 사위와 장모, 장인의 변화하는 모습을 통해 진정한 가족의 의미를 되새겨 보고자 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토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