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같이 살래요’ 박선영, 사내연애 들통?!

?

같이 살래요(사진=예고화면캡처)


KBS2 주말극 ‘같이 살래요’공개한 이번 주 방송 예고에서 박선영이 연하남과의 사내 연애가 들통나는 장면이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주 선하(박선영 분)와 경수(강성욱 분)의 연애는 부모님의 반대에 부딪히며 위기를 맞이했다. 유하(한지혜 분)의 이혼 소식을 듣고 태도가 돌변한 우아미(박준금 분)는 “팔자 업그레이드할 절호의 기회”인 아들의 결혼 기회를 절대 포기하지 않을 기세를 보였다.

희망을 안고 효섭(유동근 분)을 찾아가 선하와 헤어질 수 없다며 지켜봐 달라고 사정하며 둘의 연애가 어찌될 지 궁금증을 고조시킨 가운데 금주 예고편에서 선하 경수 커플에게 찾아온 또 한번의 시련이 예고됐다.

지하 주차장에서 선하가 경수에게 자신과 관련된 정보가 담긴 파일 및 서류들을 건네면서 같이 아미를 설득시키자며 둘의 사랑을 확인하는 달달한 장면도 잠시, 고팀장(최대철 분)에게 둘이 있는 모습을 들키게 된다.

가족의 반대에 이어, 비밀로 하던 사내연애까지 들통난 선하 경수 커플이 이번 주 어떤 에피소드로 사랑을 이어갈 지 시청자들의 응원과 관심이 증폭되고 있다.

KBS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는 매주 토, 일 오후 8시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