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세븐틴, 'KCON 2018 JAPAN'서 화려한 무대 펼쳐!

?

세븐틴(사진=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이 세계 최대 한류 페스티벌 'KCON 2018 JAPAN'에서 화려한 무대를 펼쳤다.

지난 4월 13일~15일 3일간 일본 마쿠하리 멧세 국제 전시장 홀에서 총 28팀의 아티스트가 출연해 화제를 얻었던 'KCON 2018 JAPAN'이 지난 19일 6시 엠넷 방송을 통해 공개, 대중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KCON 2018 JAPAN'에서 세븐틴은 특별 MC로서의 활약은 물론 하나의 세븐틴 그리고 3개 유닛의 무대까지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눈을 뗄 수 없는 무대로 일본을 뒤흔들었고, 그들만의 색다른 매력으로 관객의 눈길을 끌었다.

먼저 힙합 유닛은 믹스테이프 ‘언행일치’로 중독성 있는 래핑과 함께 다크한 매력으로 흥을 끌어올렸으며, 보컬 유닛은 아련한 감성으로 감미로운 화음을 더한 ‘입버릇’ 무대를, 마지막으로 퍼포먼스 유닛은 섹시하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HIGHLIGHT’를 선보여 이목을 사로잡았다.

3개의 유닛으로 다채로운 매력을 뽐내며 열렬한 호응을 얻은 세븐틴은 이어진 무대에서 지난해 뜨거운 사랑을 받았던 두 번째 정규 앨범 ‘틴, 에이지’의 타이틀곡 ‘박수’ 무대를 선사했다. 이번 무대에서 선보인 ‘박수’는 일본 아레나 투어 때 선보였던 편곡 버전의 곡으로 도입부에서부터 웅장함을 물씬 풍기며 화려한 퍼포먼스와 함께 박진감 넘치는 리듬으로 신나는 무대를 펼쳐 현장의 열기를 더했다.

뿐만 아니라 세븐틴은 6만 8000명을 운집 시킨 세계 최대 한류 페스티벌 ‘KCON’에서 한류를 대표하는 아이돌로서 에스쿱스·원우와 정한·조슈아·승관이 각각 MC를 맡아 일본어로 소통 하는것은 물론 부드러운 진행 능력을 보여주며 다재다능한 모습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세븐틴은 매주 목요일 오후 8시 Mnet과 네이버 V live 동시 생중계를 통해 토크쇼와 관찰형 리얼리티가 결합된 새로운 형식의 프로그램 ‘SVT클럽’으로 팬들을 만나고 있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