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투런포 나지완,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기아 승리

?

투런포 나지완 (사진=방송영상 캡쳐)


투런포 나지완이 시즌 5호 투런포를 본격 시동했다.

22일 기아 나지완은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 경기에서 5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나지완은 11-0으로 앞선 5회초 2사 2루에서 두산 김정후에게 볼카운트 2B1S서 4구를 공략해비거리 130m 중월 투런포를 날렸다.

기아 타자들은 1회 시작부터 강력한 타격감을 나타냈다. 이어 선두타자 김선빈의 2루타를 시작으로 버나디나의 안타와 김주찬의 홈런으로 아웃카운트 없이 3점을 가져왔다.

유희관은 2회 3루수 허경민의 실책으로 주자가 살아나가 위기를 맞았지만 이후 방어에는 성공했다. 그러나 3회에서 다시 한본 연속안타와 2루수 실책이 나왔다. 다음 타석에서 김민식은 위기를 맞은 유희관을 상대로 우중간을 가르는 2루타를 만들어 추가 점수를 냈다.

이후 기아는 9회 말 유승철이 마운드에 올라와 두산에 10점 차로 승리를 가져갔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