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차범근, 며느리 한채아를 향한 애정…“조기 축구회에서 더 보고 싶어해”

입력 2018-04-23 18:29:00 | 수정 2018-04-23 18:29:00
글자축소 글자확대
?

한채아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차범근이 곧 한 가족이 되는 예비 며느리 한채아를 향한 애정을 보여 화제가 되고 있다.

23일 차범근은 다음 스포츠를 통해 ‘차범근의 따뜻한 축구-우리집 막내가 결혼을 합니다’라는 제목의 칼럼을 게재했다.

차범근은 막내아들 차세찌의 여자친구가 배우 한채아라는 사실을 처음 알았을때 한채아와의 첫 만남 등이 고스란히 공개됐다.

차범근은 연예인이라는 말에 잔뜩 멋을 부린 여배우를 생각했지만 한채아는 두번째 만남에도 트레이닝복을 입고 나왔다고 밝혔다.

그리고 한채아의 본명(김서현)을 부르며 차세찌가 다니는 조기축구회에서 이제는 자신 말고 한채아를 보고싶어 한다는 민원이 더 많다는 이야기도 덧붙였다.

끝으로 차범근은 곧 결혼식을 앞둔 차세찌와 한채아를 향한 자신들이 흘린 땀의 대가맨을 바라며 열심히 정직하게 살아줬으면 좋겠다며 바람을 전했다.

한편 한채아는 오는 5월 차세찌와 웨딩마치를 올린다. 그리고 현재 임신 9주차에 접어 든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