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윤아, '효리네 민박2' 알바→한류여신..아시아 팬미팅 투어 개최

입력 2018-04-23 13:01:01 | 수정 2018-04-23 13:01:01
글자축소 글자확대
?

윤아 아시아 팬미팅 투어 개최하고 팬들과 특별한 만남 (사진=SM엔터테인먼트)



윤아가 아시아 팬미팅 투어를 개최하고 팬들과 특별한 만남을 갖는다.

윤아는 오는 5월 20일 오후 6시 서울 광진구 세종대학교 대양홀에서 'YOONA FANMEETING TOUR, So Wonderful Day #Story_1'(윤아 팬미팅 투어, 소 원더풀 데이 #스토리_원)을 개최한다.

서울을 시작으로 7월 방콕, 8월 홍콩을 비롯한 여러 아시아 주요 도시를 추가, 팬미팅 투어를 펼칠 예정이어서 글로벌 팬들의 열띤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윤아는 소녀시대 활동은 물론 '덕수궁 돌담길의 봄', '바람이 불면' 등 솔로곡으로도 매력적인 음색과 음악 감성을 선보여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영화 '공조', 드라마 'THE K2', '왕은 사랑한다', 중국 드라마 '무신조자룡'(武神?子?) 등 다수의 작품에서 배우로도 맹활약, 폭발적인 인기를 얻어 한류 여신다운 특급 면모를 입증한 만큼, 이번 아시아 팬미팅에 대한 관심이 더욱 고조될 전망이다.

더불어 이번 서울 팬미팅의 티켓 예매는 오는 26일 오후 8시부터 인터넷 예매 사이트 예스24에서 진행되며, 장애인을 위한 휠체어석 예매도 같은 날 오전 10시부터 가능해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한편 윤아는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 2'에서 밝고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박미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