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내 딸의 남자들3, 미자 독립하우스에 남자 입성?

?

내 딸의 남자들 (사진= 티케스트)


장광 딸 미자가 소개팅남과 급행열차 같은 빠른 전개를 펼친다.

3일 방송되는 태광그룹 티캐스트 계열 E채널 ‘내 딸의 남자들3’에서 미자는 소개팅남 현욱과의 데이트를 이거난 모습이 전파를 탄다.

달달한 스킨십이 난무했던 커플 축제를 즐기고 집으로 돌아오는 미자와 현욱. 차 안에서도 미자를 위한 현욱의 매너는 멈추지 않는다. 집 앞에 도착했지만 이대로 헤어지기 아쉬운 미자는 현욱을 자신의 루프탑 바로 초대하게 된다. 미자의 유혹에 넘어간 현욱은 루프탑에 올라가게 된다. 그러나, 하필 이 날은 꽃샘추위가 기승을 부리던 체감 1도였던 것. 너무나 추운 날씨에 두 사람은 집 안으로 들어갈 것을 두고

미자와 현욱의 급행열차 같은 스토리가 화제다. 어느 덧 세 번째 만남을 가진 두 사람은 술 한 잔을 하며 진지한 대화를 나누게 된다. 자연스럽게 말까지 놓으며 더욱 편해진 둘은 과거 연애사까지 나누게 되는데. 그러다 급 고백을 하게 된 현욱, “우리 관계가 뭐라고 생각해?”라고 해 미자는 당황스럽기만 하다. 예고 없이 훅 들어오는 직진남 현욱을 보고 스튜디오는 한바탕 흥분의 도가니가 된다.

미자와 현욱의 풀 스토리는 3일 밤 9시 E채널 ‘내 딸의 남자들 3’에서 공개된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