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바로가기

'어바웃타임' 이성경, 자신 때문에 이상윤 수명 시계 줄어드는 것 발견...'충격'

?

어바웃타임 (사진=방송 영상 캡처)


이성경과 이상윤의 수명 시계 사이의 관계가 밝혀졌다.

1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어바웃타임’에서는 최미카(이성경 분)가 이도하(이상윤 분)의 수명 시계와 자신의 것 사이의 비밀을 발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최미카는 이도하와 가까이 있으면 자신의 수명 시계가 멈추는 것을 발견했고, 이도하와 가깝게 지내며 연인으로까지 발전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미카는 다정하게 이도하의 옷깃을 정리해주었다. 그러던 중 최미카는 이도하를 만지면 자신의 수명 시계는 늘어나지만 그만큼 이도하의 수명 시간은 급속히 줄어드는 것을 알게 됐다.

이도하를 사랑하는 최미카는 자신으로 인해 연인의 수명 시계가 정상보다 빠르게 줄어드는 것을 깨닫고 충격을 받았다.

한편 tvN 월화드라마 ‘어바웃타임’은 매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준현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RSS 기사인쇄 url복사 댓글쓰기

포토슬라이드

SPONSORED
상단 바로가기